2022년 3월, 웹소설·장르소설의 공모전 현황은?
2022년 3월, 웹소설·장르소설의 공모전 현황은?
  • 박민호
  • 승인 2022.03.02 17:23
  • 댓글 0
  • 조회수 29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이 되어 봄기운이 완연하다. 많은 신문사의 신춘문예는 끝났지만, 웹소설·장르소설의 플랫폼과 출판사에서도 공모전이 진행되었다. 뉴스페이퍼는 올해 3월 1일까지 진행된 웹소설·장르소설 분야의 공모전 결과에 대하여 정리해 보았다.

 

 

아작(arzak) 갈무리
출처 : 아작(arzak)

아작 - <제 2회 포스텍 SF어워드>

지난 2월 9일, 출판사 아작(arzak)이 후원하고 포항 공과대학이 개최하였던 “제 2회 포스텍 SF어워드”의 수상작이 발표되었다. 
단편부문 당선작은 카이스트 문화기술대학원 박사과정에 있는 김한라 <리버스>였으며, 가작으로는 카이스트 생명과학과 학부생 이주형의 <잇츠 마인>이었다. 

또한 미니픽션 부문에서는 지동섭 작가의 <인간이라는 동물의 감정 표현>, <누구냐, 거기?>가 당선되었으며, 가작으로는 이화여자대학교-스크랜튼대학 뇌인지과학과 학부생 정도겸의 <인면화>, <허물>로 선정되었다. 

심사위원으로 선정된 한국과학소설작가연대의 정소연 대표는, 본 공모전에 ㄷ해 “수준이 고르고 소설로써의 꼴을 잘 갖춘 응모작들이 많았다”고 소감을 전하며, “자신의 전공에서 소재를 찾고, 이를 낯설게 한 작품들을 더 많이 볼 수 있다면 좋을 것”이라며 총평을 마무리하였다.


노벨피아 - <또 써줘용>

2월 11일에는 웹소설 플랫폼 <노벨피아>에서 진행된 제 2회 정기 공모전, <또 써줘용>의 수상작이 발표되었다. 

수상작은 총 4 작품으로, ‘이로워’ 작가의 <아카데미 먼치킨 교관이 되었다>, ‘가을입니다’ 작가의 <나의 일러레님!>, ‘가화만사성’ 작가의 <XX아카데미의 순애충>, ‘IIII04IIII’ 작가의 <들불, 피, 그리고 칼>이다. 

수상작은 노벨피아로부터 표지를 제공받는 것은 물론, 독점 계약을 진행할 수 있으며, 작품이 메인 페이지에 노출되는 프로모션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출처 : 에브리웨이
출처 : 에브리웨이

에브리웨이 - <월간 웹소설>

출판사 자음과모음의 웹소설 브랜드 <에브리웨이>에서도 공모전 당선작이 발표되었다. 에브리웨이의 공모전 <월간 웹소설>은 키워드 제시 형식의 공모전으로써, 지난 2021년 11월과 12월의 주제는 각각 “BL”과 “회사원”이었다,

1월 5일, 월간 웹소설 ‘BL’에 당선된 작품은 총 두 작품으로써, 우수상에는 엘루스코 작가의 <코사크의 자장가>, 장려상에는 나호두 작가의 <스타 온더 스테이지>가 선정되었다.

또한 2월 14일 발표된 ‘회사원’에서는 별지 작가의 <아찔한 부서이동>이 ‘이달의 웹소설’로, 장려상에는 원복이 작가의 <비서비책>이 선정되었다.

 

 

출처 : 원스토어
출처 : 원스토어

원스토리 – <2021 웹소설 공모전>

 

원스토어의 웹 컨텐츠 플랫폼, ‘원스토리’에서는 공모전 수상작을 발표하였다.  지난해 9월 15부터 올해 1월 28일까지, 약 4개월간에 걸쳐 진행된 ‘2021 웹소설 공모전’은 원고를 투고하는 예선과, 투고된 원고를 바탕으로 연재를 이어나가는 본선으로 나누어 진행되었다.

최종 수상작은 총 두 분야로 나누어 발표되었다. 원스토리는 남성향 독자층이 많은 판타지, 무협, 추리, 스릴러 분야에서 총 6작품을, 또 여성향 독자층이 많은 로맨스와 로맨스 판타지 작품에서도 총 6작품을 선정하였다.

수상 작품명 필명
대상 알고리즘 보는 천재 매니저 더브러
본상 내돈내산 언론사 우브라더스
본상 마도명가 천재의 회귀 kane
본상 21세기 마도왕국 녹색여우
키워드상
(셰프상)
천재 셰프가 되었다 현우001
키워드상
(데스게임상)
세상이 막장 데스 게임으로 변했다 재시작

 

수상 작품명 필명
대상 계모님은 현실 육아 중! 윤희사
본상 여우세요? 토끼입니다 물괭
본상 믿으면 복이 와요! 윤지은
본상 비서남편 탐해린
키워드상
(사이다상)
애아빠가 미쳤나봐 채우솔
키워드상
(집착상)
환생한 뱀신이 나에게 집착한다 아일리파로

 

 

출처 : 허블
출처 : 허블

허블 - <제 5회 한국과학문학상>

 

지난 3월 1일, SF소설 전문 출판사 <허블>에서도 ‘제 5회 한국과학문학상’의 수상작을 발표하였다. 수상작은 총 7작품이다.

부문 수상 작품명 필명
장편 대상 우리, 다른 점은 하나 김준녕
중·단편 대상 루나 서윤빈
중·단편 우수상 블랙박스와의 인터뷰 김혜윤
중·단편 가작 책이 된 남자 김필산
중·단편 가작 옛날 옛적 판교에서는 김쿠만
중·단편 가작 신께서는 아이들을 성수나
중·단편 가작 후루룹 쩝쩝 맛있는 이멍


심사평은 다양하였지만, 특히 대상작 두 작품에는 심사위원 전원의 의견이 일치하였다.

김준녕 작가의 <우리, 다른 점은 하나>에 대해서는 “다양한 인간 군상들이 다성성을 이루는 거대한 이야기의 맛이 풍부하며, 마지막 장까지 장악하면서 독자와 함께 질주하는 몰입력이 대단하다”는 평이 내려졌다.

또한 서윤빈 작가의 <루나>는 “바다의 해녀들을 우주에서 우영하는 존재들로 이미지화하는 신선한 상상력에 압도되었다”라면서, “가모장의 세계 속에서 길항하는 관계를 그려내는 균형 감각 역시 탁월하다”며 찬사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